제3시대그리스도교연구소

로그인

72
yesterday 144
visitor 849,067
  • [2020 성서아카데미 탈/향] 성서와 섹슈얼리티 I (유연희)
  • 제3시대
    조회 수: 676, 2020.03.21 12:35:28
  • 성서와 섹슈얼리티 1.png



    일시_ 4. 13(월) ~ 5. 11(월) 오후 7:30~

    장소_ 해아서교



    강의 이끄미_유연희

    현 제3시대그리스도교연구소 연구기획위원

    현 감리교신학대학교 객원교수

    전 미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 아시아태평양 지역선교사, The Olivebridge & Samsonville United Methodist Churches 담임목사, 《아브라함과 리브가와 야곱의 하나님》, 《이브에서 에스더까지: 성서 속 그녀들》 등 지음


    강좌 소개_

    봄학기 1부에는 먼저 하나님의 퀴어한 창조를 두 번에 걸쳐 자세히 들여다본다. 이를 통해 창조를 퀴어하게 하신 하나님도 퀴어하신 분임을 알게 된다. 또한 인간을 포함한 동물과 모든 창조가 있는 그대로, 있지 않은 그대로, 즉 소위 규범적이든 비규범적이든, 창조주를 닮아 퀴어하고 완벽하고 아름답다는 것을 알게 된다. 열왕기와 호세아서의 ‘창녀’(왕상 3장, 고멜)라는 스티그마와 역대기의 이상적인 역사와 공간에서 젠더가 어떻게 작용하는지도 들여다본다.


    제 1 강 창조주의 퀴어한 창조( 1-3)

    하나님은 외모도 능력도 자신을 닮은 인간을 만들어 자신의 일, 즉 세상을 관리하는 일도 맡긴다. 하나님이 인간을 실상 자신과 같은 신으로 만든 것인데 남자와 여자로 만든 것은 하나님에 대해 무엇을 말할까? 


     2 강 원조 밝히는 여자( 3)

    최초의 남녀는 창조주에게 불순종하여 벌을 받는다. 여자의 벌이 매우 수상쩍다( 3:16). 출산의 고통이 벌이다. 여자가 남자를 욕망하기 때문에 남자의 지배를 받을 것이란다. , 여자는 목숨을 건 임신, 출산이 싫지만 남자를 원하기 때문에 그 고통도 기꺼이 감내한다니 큰 유머가 아닐 수 없다. 


     3 강 누가 창녀? - 낙인과 내재화(열왕기 3) 

    솔로몬의 재판 이야기 속 두 여자는 서로 적이 아니라 친밀한 사이임을 본문에서 찾아본다. 둘의 직업이 창녀가 아니라 공동체가 붙인 스티그마일 수 있다. 둘이 낙인을 내재화한 모습과 독자의 공모를 들여다 본다. 


     4 강 호세아와 고멜과 야웨의 젠더 역전

    호세아 속 모든 등장인물이 젠더 역전을 겪는다. 번갈아 남편과 아내가 되고, 남자와 여자가 바뀐다. 이성애에 기반한 불안한 결혼 은유를 파헤치고, 남자 같은 고멜을 새로 만난다. 


     5 강 역대기의 유토피아, 디스토피아, 유크로니아

    남성만의 유토피아, 여성을 차단하고 침묵시키는 디스토피아 본문으로 역대기를 읽는다. 동시에 다른 미래의 가능성을 열기 위해 과거를 이상적으로 재구성하는 유크로니아 문학으로 역대기를 읽는다.


    강의신청_ https://forms.gle/sa35ce1r2FtptpsE8

    Profile

댓글 0 ...

http://minjungtheology.kr/xe/96199
번호
제목
닉네임
320 제3시대 2640 2018.12.31
319 제3시대 2268 2018.11.25
318 제3시대 2784 2018.10.18
317 제3시대 3654 2018.09.24
316 제3시대 4191 2018.09.21
315 제3시대 3734 2018.09.10
314 제3시대 2968 2018.08.22
313 제3시대 3797 2018.07.18
312 제3시대 3950 2018.06.18
311 제3시대 5130 2018.05.17
310 제3시대 4051 2018.04.21
309 제3시대 4075 2018.04.20
308 제3시대 6332 2018.03.19
307 제3시대 5624 2018.02.19
306 제3시대 7202 2018.02.02
305 제3시대 5435 2018.01.15
304 제3시대 8449 2017.10.11
303 제3시대 7085 2017.09.19
302 제3시대 7272 2017.08.16
301 제3시대 8194 2017.07.17
태그